지속가능한 서산 우리가 만들어갑니다
지속가능한 서산 우리가 만들어갑니다

환경ㆍ지역 소식

HOME 알림마당 환경ㆍ지역 소식

충남도, 부남호 역간척 해양치유 등 해양신산업 집중육성

등록일 : | 2019-06-20 18:36:38

충남도, 부남호 역간척 해양치유 등 해양신산업 집중육성

  • 2019-06-10 17:31
      
            


10일 해양신산업육성 방침을 밝히는 양승조 충남지사


충남도가 역간척과 해양치유 등 '해양신산업'을 미래 혁신성장의 중심축으로 설정하고 집중 육성에 나선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10일 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남호 역간척을 통해 해양생태계 복원 모델로 만들고 해양치유산업을 미래 성장동력 산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충남도는 당초 목적을 잃은 부남호의 생태를 복원해 민간 투자를 이끌고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하기위해 민선7기 들어 부남호를 역간척 대상으로 설정했다.

양승조 지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휘어스호 등 네덜란드의 하구둑·방조제 건설과 이후 수질오염 등 환경 문제, 해수유통 논의 과정, 해수유통으로 인한 효과 등을 언급하며 "방문에서의 가장 큰 성과는 부남호 역간척 성공에 대한 확신"이라고 말했다.

네덜란드 휘어스호의 경우 2000년대 수질악화의 심각성이 제기되며 이해관계자 간 첨예한 논쟁 끝에 해수유통을 위한 터널을 뚫기로 결정했다. 

2004년 해수유통을 시작한 뒤 2년 정도 지나야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했으나 2개월부터 수질이 개선되기 시작해 3개월 만에 완전히 수질을 회복했다는 것이 양 지사의 설명이다.

양 지사는 "2007년부터 매년 110억 원이 투입되고 있으나 수질은 여전히 6등급을 보이고 있는 부남호도 휘어스호처럼 해수유통을 시킬 경우 수질 개선 사업비 절감은 물론 갯벌 복원에 따라 연간 288억 원의 어민 소득이 새롭게 발생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부남호 역간척으로 담수호 수질을 개선하면 천수만과 부남호로 연결되는 해양생태계 복원에 따라 어족자원이 증대되고 어업인들의 또 다른 소득 증대 효과도 누릴 수 있다"며 "2500억 원 가량인 해수유통 초기 투자비는 6년 안에 회수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특히 "수질 및 악취 등 주변 환경이 개선되고 해양생태 자원이 복원되면 해양레저관광객은 자연적으로 늘어날 것"이라며 "개발이 진행 중인 기업도시와 웰빙특구 활성화로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와함께 "부남호와 크기가 비슷한 휘어스호의 해수유통 모델을 거울삼아 부남호 역간척 필요성에 대해 도민들과 긴밀히 협의하고 충분한 공감대를 형성해 우리 지역 특성에 맞는 내실 있는 복원 계획을 수립해 부남호를 자연환경이 우수한 지역으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덧붙였다. 

해양치유산업과 관련해서는 해양치유단지가 조성된 독일 우제돔 지역 방문 내용을 소개했다. 

양승조 지사는 "독일은 해양치유 활성화를 통해 사회복지 비용 절감과 45조 원의 경제적 효과, 일자리 45만개 창출 등 막대한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창출하고 있다"며 "우제돔은 인구가 8600여 명에 불과하지만 인구 대부분이 해양치유 관련 산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해양치유를 위한 연 방문객이 330만 명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또 "충남은 소금과 머드, 갯벌, 해사 등 유럽 못지않은 해양치유 자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해양수산부의 '해양치유자원 실용화 연구' 협력 지자체로 선정된 태안은 국내 최초 해양치유 자원인 '모아'를 발굴하는 등 산업화 기반을 차질 없이 준비하고 있다"라며 "올 하반기에는 산림과 연계한 해양치유 발전 모델 마련을 위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지사는 "2022년 개최하는 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해양치유산업 활성화를 위한 산업박람회"라며 "이 박람회를 기반으로 서해안 벨트를 구축해 충남이 세계적인 해양치유의 메카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전체 : 3555 / 오늘 : 0
search
각 게시물의 번호, 제목, 파일, 작성자, 작성일, 조회를 볼수 있고 제목 링크를 통해서 게시물 상세 내용으로 이동합니다.
No 제 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3555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 윤곽 드러나 file 관리자 19-08-26 40
3554 ‘제13회 서산6쪽마늘 축제’ 2만7천여명 찾아 ‘북적북적’   관리자 19-07-15 96
3553 지속협 미래비전 발굴을 위한 워크샵 성황리 개최   서산의제21 19-07-01 127
3552 충남 지속협 미래비전 발굴을 위한 워크숍 열려 file 관리자 19-06-24 149
3551 충남도, 부남호 역간척 해양치유 등 해양신산업 집중육성   서산의제21 19-06-20 176
3550 [서산시] 공용버스터미널 이전 및 수석지구 도시개발 사업 관련 .. file 관리자 19-06-12 195
3549 대산석유화학단지 화학사고 주민설명회.youtube   관리자 19-06-05 208
3548 서산시, 터미널 이전 시민토론회 열려! file 관리자 19-06-05 180
3547 김현경 부시장 기자회견과 이장단 대상 한화토탈 설명회가 같은 .. file 관리자 19-06-05 160
3546 김현경 서산시 부시장, 5일 한화토탈 유증기 유출사고 후속조치 .. file 관리자 19-06-05 186
3545 서산시, 시민 안심귀가 모바일 앱, “서산 안심지기” 본격 운영 file 관리자 19-06-04 159
3544 양승조 지사, '석탄화력발전 폐쇄' 국제적 협력 구축 file 관리자 19-05-02 194
3543 서산교육지원청, 지속 가능한 마을 보전을 위하여 함께 나서다   관리자 19-05-02 181
3542 제9기 서산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files 관리자 19-04-03 263
3541 한-중, 미세먼지 조기경보 체계 공동구축한다   관리자 19-02-14 330
3540 환경보호는 윤리보다 경제적 문제 … 접근 전략 바꿔야   관리자 19-02-14 317
3539 이산화탄소 배출 1위 철강산업의 딜레마   관리자 19-01-16 344
3538 서산시-천안시-아산시-당진시, 미세먼지대응 지방연대 선언식 개..   관리자 18-12-26 392
3537 CO2 45% 줄여 온난화 1.5도로 제한하면 1천만명 구한다   관리자 18-11-30 368
3536 포항,순천,광양 바이오매스 발전시설 반대 입장, 서산시의 선택은..   서산의제21 18-11-19 602

서산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하단 로고

  • Copyright ⓒ 2015 All rights reserved.
  • 서산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 충남서산기후·환경네트워크
  • Tel : 041.669.3041 Fax : 041.669.3042 / 31993 충남 서산시 율지7로 7, 새마을회관3층
서산시청